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해찬 "균형발전 위해 공공기관 이전 중요"

충청권 당정협의회서 "연말 용역결과 나오면 면밀 검토"

  • 하정연 기자
  • 2019-06-18 15:51:51
  • 국회·정당·정책
이해찬 '균형발전 위해 공공기관 이전 중요'
이해찬(왼쪽 일곱번째)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 참석자들이 1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제2차 더불어민주당 충청권 당정협의회’에서 충남·대전·세종·충북 등의 지도에 꽃달기 퍼포먼스를 한 뒤 박수를 치고 있다./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충청권 광역단체장들을 만나 “올해 말에 공공기관 지방이전 연구용역 결과가 나오면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열린 제2차 충청권 당정협의회에서 “혁신도시 지정도 중요하지만 공공기관 이전도 중요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충청권 4개 시도당 주최로 열린 이날 협의회는 충청권 혁신도시 지정과 공공기관 이전, 일자리 창출 문제 등 지역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의회에는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지사, 양승조 충남지사 등이 참석했다.

이 대표는 “당 대표와 원내대표·정책위의장이 모두 충청권 출신이라는 보도를 봤다”며 “충청은 대한민국의 중심이며 남북 간 중심이라는 매우 중요한 의미를 가진다”고 충청 지역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혁신도시 지정과 공공기관 이전, 일자리 창출이라는 공동 과제는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매우 필요한 중요 과제”라며 “세부 과제도 정부와 협의해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오늘 같은 권역별 당정협의회가 활성화돼 효율성을 높이는 분권의 좋은 모델이 됐으면 한다”며 “지방자치법과 지방이양일괄법 등을 매듭지어 지방조직의 인사 자율성을 높이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하정연기자 ellenah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