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손담비, ‘동백꽃 필 무렵’ 합류...뼈 때리는 독설가 반전매력 예고

  • 최주리 기자
  • 2019-07-23 10:10:45
  • TV·방송
손담비가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합류해 하반기 안방극장을 찾는다.

연기, 예능, 광고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는 손담비가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에 향미 역으로 출연을 확정 지었다.

[공식] 손담비, ‘동백꽃 필 무렵’ 합류...뼈 때리는 독설가 반전매력 예고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공효진 분)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강하늘 분)의 폭격형 로맨스. 더불어 동백과 용식을 둘러싼 이들이 “사랑 같은 소리하네”를 외치는 생활 밀착형 치정 로맨스다. ‘쌈, 마이웨이’ 작가 임상춘과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 감독 차영훈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 여 만에 의기투합한 작품.

극 중 손담비는 어리숙 하지만 직관적인 촉이 좋은 ‘향미’로 분한다. 본인은 별 생각 없이 이야기하는데 예리하게 상대의 정곡을 찌를 때가 많다. 워낙 생각 없이 듣고 생각 없이 말해서 사람들이 무심코 향미 앞에서 많은 이야기를 한다. 덕분에 누구보다 사람들의 속내를 잘 알게 되는 인물.

손담비는 드라마로는 2016년 SBS ‘미세스캅2’ 이후 약 3년 만이지만 2017년 연극 ‘스페셜 라이어’, 2018년 영화 ‘탐정: 리턴즈’, ‘배반의 장미’로 활동 영역을 꾸준히 넓히며 연기 활동을 해왔다. 특히 타이틀롤을 맡은 영화 ‘배반의 장미’에서는 연기자 전향 후 처음 선보인 섹시한 캐릭터로 코미디 연기를 펼쳐 신선했다는 호평을 얻기도.

연기뿐만 아니라 SBS 예능 프로그램 ‘미추리 8-1000’ 시즌1, 2에서 강한 승부욕과 의외의 허당기 있는 매력으로 큰 호감을 얻었다. 또한 골프웨어와 화장품 브랜드 모델로도 활동하고 있는 등 종횡무진 활약을 보이고 있어 올 하반기 드라마로 찾아올 손담비에게 많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손담비가 출연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오는 9월 방송될 예정으로, 공효진, 강하늘, 김지석 등이 출연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