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우아한 가(家)' 전 스태프 포상휴가 확정, '최나리' 오승은도 함께

  • 김주원 기자
  • 2019-10-09 09:15:06
  • TV·방송
‘역대 최고 시청률! 포상휴가 확정!’

최근 닐슨코리아 기준 시청률 7.125%를 넘기며 MBN 최고 시청률은 물론 공중파와 케이블을 압도하는 시청률과 화제 몰이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우아한 가’팀의 전 스태프 포상휴가가 확정되었다.

'우아한 가(家)' 전 스태프 포상휴가 확정, '최나리' 오승은도 함께
사진=이엑스엔터테인먼트

지난 9월 말 열린 기자 간담회를 통해 알려진 ‘시청률 5% 포상휴가 약속’이 현실화된 것. 휴가지로 알려진 베트남의 나트랑은 떠오르는 베트남의 대표 해양 휴가지로 뜨거운 여름 고생하며 촬영한 제작진과 출연진들의 노고를 시원하게 풀어줄 것으로 예상된다.

‘우아한 가’는 방영 전 자칫 재벌가의 뻔한 막장 드라마가 될 수 있다는 많은 이들의 우려 속에서도, 배종옥 임수향 이장우 오승은 등 등장인물들의 열연과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는 탄탄한 스토리를 뽐내며 올가을 브라운관의 최고 화제작으로 우뚝 섰다.

특히 극 중 톱스타 ‘최나리’ 역으로 활약한 ‘오승은’은 제작진으로부터 “리허설부터 심혈을 기울여 점검을 다 하고 촬영에 돌입되면 강렬한 열연을 펼쳐내 현장을 카리스마로 휘감았다.”, “매 컷마다 다른 장면을 만들어내고자 촬영장의 공간이나 구두, 옷 등의 소품을 총동원하여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는 열의로 스태프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라며 감탄을 자아낸 바 있으며 숨 막히는 ‘배종옥’의 ‘탑팀’과 ‘임수향’, ‘이장우’ 페어의 ‘원팀’. 두 진형 간의 치열한 두뇌 싸움 속에서 ‘임수향’의 와일드카드로서 자신만의 캐릭터를 확실히 어필하는 활약을 펼쳤다.

MBN 드라마 사상 최고 시청률로 기록되며 을 브라운관의 최고 화제작으로 우뚝 서고 있는 드라마 ‘우아한 가’는 현재 막바지 촬영이 한창이며 10월 17일 16부작으로 막을 내릴 예정이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