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나 혼자 산다' 장도연, 母 생일 잔칫상 준비…스릴 넘치는 요리 실력
장도연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제공




코미디언 장도연이 소소하지만 행복으로 가득한 하루를 보내며 힐링 에너지를 선사한다.

27일 방송될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어머니를 위해 특별한 생일파티를 준비한 장도연의 일상이 공개된다.

장도연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어머니의 등장에 부리나케 옷가지와 술병을 치우는 모습으로 관심을 집중시켰다. 이어 집에 들어오자마자 집 정리를 시작하는 어머니와 잔소리 폭격이 이어질까 조마조마 해하는 장도연의 모습은 전국에 있는 모든 딸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다.

장도연은 ‘망손 탈출’에 대한 자신만만한 포부를 드러내며 생일 잔칫상 준비에 나섰다. 그러나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스릴 넘치는 요리 실력으로 어머니의 불안감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장도연의 어설픈 미역 측량으로 인해 미역국을 20인분이나 준비하게 될 뻔한 아찔한 사연이 공개된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장도연은 등짝 스매싱 유발하는 ‘철부지 딸’의 모습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극한다. “어디 가서 36살이라고 말하지 마”, “그냥 시집가지 말고 혼자 살아”라는 어머니의 구박에도 굴하지 않고 장도연은 거침없이 애교를 발산, 결국 어머니까지 웃음 짓게 만들었다.

그런가 하면 ‘도연 하우스’가 눈물바다가 된 사연까지 공개된다고 해 궁금증이 모아진다. 각별한 애정을 지닌 현실 모녀 케미로 유쾌함과 훈훈함을 안기는 한편, 장도연의 미워할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이 끊임없이 발산된다고 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추승현기자 chush@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5 17:08:1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