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해외유입 환자 3명 서울 구로·관악·양천구서 신규 확진




해외 접촉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들이 신규로 확진됐다고 서울 구로·관악·양천구가 28일 밝혔다.

구로구에서는 구로2동에 사는 25세 남성이 관내 26번 환자로 확진됐다. 지난 24일 미국에서 온 이 환자는 자발적 자가격리를 하다가 27일 오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양천구에서는 신정1동에 사는 24세 여성이 관내 17번 환자로 이날 오전 확진됐다. 미국 유학생인 이 환자는 26일 오후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후 자택에서 자가격리중이었으며, 27일에 귀국 항공편 기내 옆 좌석 승객이 확진됐다는 통보를 받고 저녁에 검사를 받았다. 관악구에서는 남현동 거주자가 미국에서 입국한 후 관내 22번 환자로 나타났다. 이 환자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즉각 공개되지 않았다.
/이지성기자 engin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사회부 이지성 기자 engine@sedaily.com
바이오 참 어렵죠. 알면 알수록 멀어져가는 바이오를 공부하고 있습니다.
쉽고 친절한 바이오 얘기를 들려드리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5 17:08:1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