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치통일·외교·안보
국방부, 장병 심리상담 전문상담관 늘린다

정경두 국방장관, 25일 전문상담관 격려 간담회 개최

25일 국방컨벤션에서 개최된 전문상담관 격려 간담회에서 정경두 국방부장관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방부




국방부가 장병들의 복무 고충 등 정신건강 문제를 담당하는 전문상담관을 늘린다.

국방부는 2005년 7월 도입돼 현재 549명이 활동 중인 전문상담관을 오는 연말까지 660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군은 2013년부터는 성고충 전문상담관 제도도 도입해 현재 48명이 군내 성희롱·성폭력 예방 및 피해자 보호, 성 인지 감수성 향상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국방부는 연말까지 전문상담관을 늘려 대대급에 병영생활 전문상담관을 배치, 장병들의 상담 주기를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25일 전문상담관 제도 도입 15주년을 맞아 서울 용산구 국방컨벤션에서 전문상담관 대상 간담회를 열고 병영생활 및 성 고충 전문상담관들을 격려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전문상담관 58명과 성고충전문상담관 5명이 참석했다. 정 장관은 간담회에서 “전·후방 각지에서 맡은바 책임을 다하고 있는 전문상담관들의 적극적인 활동으로 건강하고 안전한 병영문화가 조성되고 있다”며 “국방부는 앞으로도 전문상담관들과 함께 밝은 병영문화 조성을 통해 ‘국민과 함께, 평화를 만드는 강한 국방’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욱기자 mykj@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03 16:22:5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