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이슈
카야니코리아, 퍼스널 케어 브랜드 ‘퓨어다움’ 런칭···신제품 공개

- 총 8종의 신제품 출시

- ‘자연과 과학의 조화’라는 기존의 기조 유지





지난 20일, 미국 뉴트리션 & 퍼스널 케어 유통회사 카야니코리아㈜(지사장 장윤성)가 퍼스널 케어 브랜드 ‘퓨어다움(Pure Dawoom)’의 출시를 알림과 동시에 신제품을 공개했다.


‘깨끗하고 순수한 성분’을 뜻하는 ‘PURE’와 ‘긍정적인 속성을 충분히 지니다’는 뜻을 품은 순우리말 단어 ‘다움’의 합성어인 ‘퓨어다움’은 인공, 화학적인 요소를 최대한 지양하고 자연의 재료와 발효원료를 기반으로 디자인되어 온 가족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퓨어다움은 두피케어 기능성 제품인 ‘안티헤어로스 샴푸’, ‘안티헤어로스 컨디셔너’와 ‘프로쉴드 바디워시’와 ‘프로쉴드 바디로션’, ‘프로쉴드 멀티바’, ‘덴탈 솔루션 치약’과 ‘덴탈 솔루션 칫솔’, 그리고 3중 기능성 인증을 받은 SPF50+/PA++++ ‘프로쉴드 선크림’까지 총 8종의 신제품을 선보인다.

안티헤어로스 샴푸와 컨디셔너는 두피건강에 도움을 주는 기능성 성분인 엘-멘톨, 살리실산, 덱스판테놀 그리고 특허받은 24가지 한방복합발효추출물과 동백나무잎, 캐럽콩 등이 함유됐다. 또한 5중 프로바이오틱스 발효용해여과물이 건강한 두피 환경을 선사한다.

프로쉴드 바디워시는 식물 유래 계면활성제를 사용하여 피부 자극을 최소화하고 미세하고 조밀하면서도 폭신한 거품을 형성해 섬세한 바디 클렌징이 가능하다. 피부 환경에 가까운 PH5.5~6.5의 약산성 베이스로 유·수분 밸런스를 잡았고 피부가 약한 어린 아이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프로쉴드 바디로션은 생크림처럼 부드러운 텍스처로 고급스러운 촉감과 함께 빠른 흡수력을 갖추어 끈적임 없는 산뜻한 마무리감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깊고 풍부한 자스민 향으로 편안한 느낌을 선사한다.



프로쉴드 멀티바는 5가지 자연 유래 오일과 5중 프로바이오틱스 발효용해여과물, 12가지 한방 추출물을 포함하여 촉촉한 수분막과 진한 보습감을 선사하고 비누 속 살구씨 입자가 천연 스크럽 효과를 준다. 또한 고온 가열방식이 아닌 50℃ 이하의 저온에서 만든 후 6주 이상 저온에서 자연 숙성 과정을 거쳐서 유효성분을 최대한 보존한다.

덴탈 솔루션 치약은 합성 계면활성제를 비롯해 인체에 유해한 13가지 유해성 물질을 첨가하지 않아 온 가족 모두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으며 고급스럽고 차별화된 자스민민트향이 첨가되어 양치 후에도 오랜 시간 상쾌함과 향기로움을 느낄 수 있다. 또한 12가지 효능, 효과로 만족스러운 세정 효과를 선사한다.

덴탈 솔루션 칫솔은 최적의 그립감과 각도를 노린 인체공학적 설계로, 세정 시 최소한의 동작만으로 양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또한 99.9% 향균모와 2중 미세모 그리고 6줄의 와이드 헤드로 넓은 면적을 효과적으로 빠르게 세정하여 개운한 양치감과 함께 잇몸 마사지 효과를 제공하고 치아 건강 유지에 도움을 준다.

프로쉴드 선크림은 SPF50+/PA++++의 높은 차단지수와 UV반사와 UV흡수를 통한 이중 보호막 혼합자차 포뮬러로 야외의 강한 자외선뿐 아니라 피부 노화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는 생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한다. 또한 자외선 차단은 물론 미백, 주름개선의 3중 기능성 식약처 보고 완료 제품으로, 수분크림을 바른 것처럼 촉촉한 사용감과 가벼운 마무리감, 백탁없이 자연스러운 톤업 효과를 선사한다.

카야니코리아 장윤성 지사장은 “퓨어다움은 자연의 재료와 엄선된 발효 원료를 활용하여 온 가족이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제작 중에 있다. 이번 신제품을 포함해 앞으로 선보일 제품들 역시 고객들이 안심하고 믿고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제품군으로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동호기자 dongh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