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이슈
아리아퍼니쳐, ‘집콕’ 스터디부터 깔끔한 정리까지 돕는 신학기가구 제안展 선봬




한창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독립적인 공간의 아이방 인테리어는 정서발달을 돕고 학습 능률까지 올려주는 효과가 있어 많은 학부모들이 신경 쓰는 부분이다.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집콕’을 하고, 집에서 학습까지 해야 하는 상황이 다가오며 아이를 위한 공간 인테리어가 더욱 강조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2021년 새학기를 앞두고 아리아퍼니쳐에서 특별 신학기가구 제안전을 진행하며 깔끔하고 효과적인 아이방 인테리어를 돕는다. 이번 신학기가구 제안전에서는 코로나로 인해 생활 패턴이 많이 변화하면서 집에 있는 시간이 늘어난 아이들을 위해 상상력과 집중도를 높이고 정리 습관을 돕는 다양한 신학기가구를 선보인다.

대표적으로 과거 인기를 끌었던 1인 스터디 데스크가 다시 새롭게 떠오르면서 아리아퍼니쳐의 Leaders와 Cornell 시리즈가 신학기가구로 주목 받고 있다.

Leaders 시리즈는 책상과 상부 책장을 하나로 합쳐 불필요한 동선을 줄여 집중력이 흐트러지지 않도록 디자인 되어 실용성을 높였고 너비 1200mm로 원룸이나 아이 방에 두고 활용하기 좋다. 하단 선반은 발 받침으로도 사용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간단한 물건을 올려둘 수 있도록 해 세심한 배려가 돋보인다.

Cornell은 방해가 되는 외부 환경을 차단하여 오로지 집중할 수 있는 공간으로 디자인되었다. 책상 위에는 선반으로 넉넉한 수납공간을 마련하였으며 3단계 빛 조절 LED 램프를 옵션 선택할 수 있어 독서실에 있는 듯 집중력을 높이는데 도움을 준다. 두 시리즈 모두 친환경 E0등급 LPM으로 제작되어 아이 방에 두고 사용해도 안심할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집에만 있어 자칫 지루함을 느낄 수 있는 아이들을 위해 한번쯤 아이들이 꿈꿔오던 로망을 실현시켜 줄 벙커베드도 만나볼 수 있다. Tommy는 튼튼하고 내구성 좋은 100% 고무나무 원목으로 제작되어 오래 사용해도 멋스러운 느낌이 드는 벙커베드로 상단은 침대로 하단 공간은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추가 구매 가능한 북케이스를 하단에 두면 수납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음은 물론 아이들의 아지트 공간으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아이부터 성인까지 두루 사용하기 좋은 디자인과 4면을 보호하는 2층 안전가드는 안정적인 사용을 도우며 2층 침대로 올라가기 위한 사다리는 좌, 우 원하는 방향으로 설치가 가능하다.

물건들이 많은 아이 방에는 넉넉한 수납공간이 필수인 만큼 침대 하나도 수납침대로 선택한다면 더욱 깔끔한 아이 방을 연출할 수 있다. Napoli 싱글 베드는 2개의 대용량 서랍장이 구성되어 있으며 18T 두께의 평상형 침대로 어느 공간에서든 배치가 자유롭다. 친환경 E0등급 LPM 소재로 뛰어난 안전성까지 자랑해 신학기가구 뿐 아니라 원룸, 싱글룸 등 에서도 사용할 수 있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아이템이다.

이번 신학기선물로 아이들이 스스로 정리하는 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나만의 옷장을 선물해주는 것도 좋다. AM-1040 시리즈는 대용량 수납공간과 행거형 상단장과 서랍형 하단장으로 구성되어 있어 뛰어난 실용성을 자랑하는데다 깔끔한 스타일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제품이다. 또한 하나쯤은 꼭 필요한 서랍장도 아리아퍼니쳐 추천 신학기가구 제안전에서 우수한 가성비로 만날 수 있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