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가요
[SE★현장] 루나솔라 이 에너지 그대로, 뜰 준비 '다다다' 됐지(종합)
/사진=제이플래닛 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루나솔라가 더 밝고 당당하게 돌아왔다. 약 6개월의 비활동기, 데뷔 후 첫 쇼케이스란 긴장감을 뛰어넘은 루나솔라는 4인 4색 에너지로 무대를 가득 채웠다.

7일 오후 그룹 루나솔라(이서, 태령, 지안, 유우리)가 두 번째 싱글앨범 '솔라 라이즈(SOLAR : ris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솔라 라이즈’는 지난해 9월, 첫 번째 앨범 ‘솔라 플레어(SOLAR : flare)’로 데뷔한 그룹 루나솔라가 7개월 만에 공개하는 두 번째 싱글앨범이다. 지난 앨범이 루나솔라의 등장, 정체성의 탄생을 나타냈다면 이번 앨범은 루나솔라의 라이징 즉, 성장과 비상의 의미를 담고 있다.

이번 앨범은 ‘아이엠(I am)’, ‘레디(ready)’, ‘포 라이즈(4 rise)’의 세 가지 콘셉트로 이뤄져 있다. ‘아이엠’은 루나솔라의 일상 모습으로 편안함과 발랄함을 담았다. ‘레디’는 팬들과의 만남을 준비하며 자유분방하고 개구진 매력을 담았으며, ‘포 라이즈’는 무대 위의 아티스트로서의 루나솔라를 담아냈다. 유우리는 “세 가지 콘셉트를 다 합치면 ‘우리는 떠오를 준비가 돼있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리더 이서는 이번 싱글 앨범을 한 마디로 “지지 않는다”고 표현하며 “태양이 떠올랐다는 의미로 성장, 비상을 표현한 앨범인데 태양은 뜨고 진다. 하지만 한 번 떠오르는 ‘루나솔라’라는 태양은 절대 지지 않는다”며 당찬 포부와 에너지를 전했다.

타이틀곡 ‘다다다(DADADA)’는 '다다다 내 마음대로 하겠다'고 외치는 밝은 선언이다. 지안은 “내가 당당하면 모두가 나를 원하게 된다는 의미를 담은 곡”이라고 소개했다. 있는 그대로의 나 자신으로 충분하다는 메시지를 전하는 노래 ‘다다다’는 뮤직비디오에서도 그 특징이 잘 드러난다. 이서는 “평범한 집이라는 장소, 평범한 소품들로 하우스 쇼를 펼쳐서 있는 그대로도 멋지고 즐겁게 지낼 수 있다는 콘셉트”라고 설명했다.



밝고 신나는 분위기의 퍼포먼스 또한 이목을 끌었다. 이서는 “지난 활동 때 군무나 라이브를 잘 하는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했다면 이번 ‘다다다’에서는 제대로 놀 줄 아는 아이들처럼 보이기 위해 퍼포먼스적으로 노력을 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태령 역시 루나솔라의 퍼포먼스를 ‘찐 텐션’이라 표현하며 “진짜로 놀고 있다는 걸 보여드리기 때문에, 혹여나 얼굴을 찡그려도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며 기대를 높였다.

/사진=제이플래닛 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외에도 ‘봄비디봄(BOM BI DI BOM)’과 ‘론리(Lonely)’가 함께 실렸다. ‘봄비디봄’은 루나솔라의 데뷔 곡 ‘노는 게 제일 좋아(OH YA YA YA)의 작곡가 KZ, HONEYSWEAT, 비오(BO)와 두 번째로 함께한 곡이다. 태령은 “작곡가가 우리의 개성 하나하나를 잘 살려주신 것 같아서 좋았고, 이 곡이 우리를 생각하면서 만들어준 곡이라고 해서 정말 영광스럽다”고 말했다. ‘론리’는 리더 이서가 직접 랩 가사 작사에 참여한 곡으로, 연습생 시절부터 연습해 온 곡이다. 이서는 “처음에는 가사가 있었다. 대표님과 작곡가님이 메이킹 자체를 직접 해보는 게 어떻겠냐 하셨다”라며 “평소 가사 쓰는 데 흥미가 있어서 좋은 기회라 생각했다. 짝사랑, 영화에서 본 사랑 등 모든 경험을 총동원해서 ‘이제는 사랑을 그만하자’ 생각하게 된 과정을 랩으로 풀어서 적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루나솔라는 데뷔 후 두 번째 앨범이자 첫 번째 컴백인 만큼, 하고 싶은 것도 보여주고 싶은 것도 많다. 지안은 신보 포인트를 ‘당당함’으로 꼽으며 "네 멤버 모두 매력도 개성도 장점도 다 다르다. 어떤 당당함으로 표현해낼 것인지를 즐겁게 재밌게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태령은 "첫 데뷔 때 엔딩요정을 했었는데 이번에도 엔딩요정을 노려보려고 한다"고 예고했다.

이서는 "새해에 많은 분들이 희망찬 노래를 들으시면서 새해 다짐을 하시지 않나. 그런 의미로 '다다다'를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바람을 전했다. 지안은 "멤버 수가 적다보니 무대를 한번에 꽉 채우는 힘이 부족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쟤네 재밌게 무대 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루나솔라의 비상을 예고한 새 앨범 '솔라 라이즈'는 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한은기 인턴기자 eungi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루나솔라, #다다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