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문화
6월 개막 창작뮤지컬 '유진과 유진' 캐스팅 공개




6월 개막을 앞둔 창작 뮤지컬 '유진과 유진'이 캐스팅을 공개했다.

뮤지컬 '유진과 유진'은 중학교 2학년이 된 첫날, 우연히 다시 만나게 된 두 명의 유진이 과거의 사건에 대한 어긋난 기억을 풀어가고, 서로를 이해하며 마침내 서로를 위로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아동성폭력이라는 결코 쉽지 않은 소재를 무겁지도, 그렇다고 가볍지도 않게 풀어낸 원작 도서를 바탕으로 무대 위 두 명의 배우와 2인조 라이브 밴드의 힘을 더해, 관객들에게 치유와 위로를 전할 예정이다.

상처를 마주하며 당당하게 살아온 ‘큰유진’은 '키다리 아저씨', '안테모사', '개와 고양이의 시간' 를 통해 따뜻한 메시지를 본인의 목소리로 전달해 온 배우 강지혜와 '그날들', '존경하는 엘레나 선생님', '번지점프를 하다' 에서 발랄함과 연기력을 두루 갖춘 배우 이아진이 맡았다.



기억을 강제로 삭제당해 혼란을 겪는 ‘작은유진’은 '베르나르다 알바', '마리 퀴리', '팬레터' 를 통해 깊은 연기력을 통해 서사의 풍부함을 보여준 배우 김히어라와 최근 '제인', '차미' 등의 작품에서 다양한 매력으로 관객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는 배우 정우연이 캐스팅됐다.

'시데레우스', '블랙 메리 포핀스', '앤' 등 많은 작품에서 안정적인 호흡을 통해 관객들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배우 임찬민은 캐릭터 프리로 큰유진과 작은유진 두 역할을 동시에 소화할 예정이다.

한편 실력파 배우들과 함께 희망의 메시지를 전할 뮤지컬 '유진과 유진'은 6월 19일부터 8월 22일까지 드림아트센터 3관에서 공연 예정이다.

/최상진 기자 csj8453@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