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부동산일반
전지현, 논현동 건물 230억에 팔아 140억 차익 '대박'




배우 전지현이 14년간 보유했던 서울 논현동 건물을 매각해 ‘대박’을 터뜨렸다는 언론보도가 나왔다.

9일 뉴스엔 보도에 따르면 전지현은 서울 논현동 건물을 230억원에 팔았다. 보도에 따르면 전지현은 해당 건물을 2007년 10월 86억원에 단독 명의로 사들였다.

매입가격만 놓고 보면 140여억원의 시세차익을 본 것이다. 7호선 학동역 부근에 위치한 해당 빌딩은 인근 상권이 활성화되면서 올해 최고 정점을 찍었다는 평가가 나왔다.



전지현은 삼성동, 이촌동 등에 건물을 소유한 연예계 대표 '빌딩 부자'로 알려졌다. 이번에 매각한 논현동 빌딩은 전지현이 생애 처음으로 산 건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전지현은 글로벌 OTT 넷플릭스의 인기 시리즈로 자리잡은 '킹덤' 제3편 '킹덤:아신전'으로 오는 7월 컴백한다. 올해 하반기엔 tvN 대작 드라마 '지리산'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박우인 기자 wipar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전략·콘텐츠부 박우인 기자 wipark@sedaily.com
아랫사람에게 묻는 걸 부끄러워 하지 말라.
모든 악은 거짓지식에서 나오고, 거짓지식은 스스로 알고 있다는 오만에서 비롯됩니다.
나의 무지(無知)를 인정하고 어린아이에게도 묻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않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