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신과 함께' 박하선 "류수영 가본 곳 처음 간 척 했다가···" 웃픈 사연 공개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에서 박하선이 남편 류수영과 머쓱했던 데이트 비화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17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 측은 4MC와 박하선이 연애 시절 데이트부터 결혼 후 생활까지 솔직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채널S’의 네이버TV와 유튜브 공식 채널에 선공개했다.

‘신과 함께 시즌2’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케미를 보여줄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최강창민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공개된 영상 속 이용진은 “다들 데이트하실 때 코스를 직접 짜는 편인지?”라고 질문했다. 가장 먼저 대답한 박하선은 “편하게 얘기했던 것 같다. 서로 아는 곳도 가고”라고 하더니 혼자 피식 웃음을 지어 모두를 의아하게 했다.

박하선은 남편 류수영과 데이트했을 때 “처음 가본 게 아닌 곳에 서로 처음 간 척을 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그곳 매점 주인 분께서 류수영에게 “또 오셨네요”라고 해서 걸린 적이 있다는 웃픈 일화를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박하선은 “속으로 ‘다행이다. 나도 왔었는데 안 걸렸네’라고 생각했다”면서 “나도 와 봤으니까 화를 낼 수 없었다”고 솔직한 멘트를 던져 또 한 번 웃음 폭탄을 터트렸다.

박하선의 꾸밈없는 입담에 감탄한 이용진은 “오늘 도움 많이 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라며 고개를 숙였고, 성시경은 “예능에 최고라니까”라며 엄지척을 했다.

그런가 하면 이용진은 “결혼하기 전에 아내와 왜 그렇게 말도 안 되는 걸로 싸웠는지 생각했다”며 “너무 시간이 아깝게 느껴졌다”고 밝혔다. 그러자 박하선은 “결혼하고 안 싸우세요?”라고 물으며 놀람을 표했다.

신동엽도 “나는 결혼한 후배들에게 악착같이 행복하게 살라고 얘기한다”고 전했고, 정말로 안 싸우냐는 질문에 “엄하게 꾸짖음을 당한 적은 몇 번 있다. 싸우진 않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이용진은 박하선에게 “이 정도까지 싸워도 되나 싶을 정도로 싸워본 적 있는지” 질문을 던졌다. 박하선은 “배우 두 명이 만나면 악역을 한다. 다 천서진이다”라고 표현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편 박하선의 솔직한 매력이 기대를 모으는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는 7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