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문화 · 스포츠스포츠
'버디쇼' 허다빈 6언더 단독선두

■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 1R

네 홀 연속 버디 등 6언더…데뷔 첫 우승 도전

허다빈이 28일 제주 서귀포의 핀크스골프클럽에서 열린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 1라운드 16번 홀에서 두 번째 샷을 하고 있다. /서귀포=오승현 기자




5년 차 허다빈(23)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총상금 8억 원) 첫날 버디 쇼를 펼치며 단독 선두에 나섰다.

허다빈은 28일 제주 서귀포 핀크스골프클럽(파72)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는 1개로 막고 버디 7개를 뽑아내 6언더파 66타를 쳤다. 2위 나희원에게 1타 앞선 1위다.

3~6번 네 홀 연속 버디로 출발한 허다빈은 12번 홀(파4) 4m 버디로 단독 선두에 오른 뒤 잠깐 공동 선두를 허용했으나 17번 홀(파3)에서 다시 4m 버디를 잡으면서 순위표 맨 윗줄에 혼자 이름을 올렸다.



허다빈이 28일 제주 서귀포의 핀크스골프클럽에서 열린 SK네트웍스·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 1라운드 16번 홀에서 두 번째 샷을 하고 있다. /서귀포=오승현 기자


허다빈은 지난해 이 대회에서 우승 경쟁 끝에 공동 6위로 마감했었다. 올해도 출발이 좋아 데뷔 첫 우승을 노릴 만하다.

시즌 2승의 이소미, 시즌 1승의 유해란 등이 4언더파 공동 3위에 올랐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4승의 김효주는 임희정·박현경 등과 함께 1언더파 공동 18위에 자리했다. 디펜딩 챔피언 장하나는 이븐파, 시즌 6승의 ‘대세’ 박민지는 3오버파로 주춤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