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아주그룹, 캄보디아 쓰레기 매립장 마을서 7일간 봉사활동

13년재 해외 봉사..."7,000명 현지인 도움"

  • 맹준호 기자
  • 2019-08-26 11:26:21
  • 기업
아주그룹, 캄보디아 쓰레기 매립장 마을서 7일간 봉사활동
아주그룹 봉사단원들이 캄보디아 당까오 지역 아이들과 팔로 하트 모양을 그려보이고 있다. /사진제공=아주그룹

아주그룹, 캄보디아 쓰레기 매립장 마을서 7일간 봉사활동
아주그룹 봉사단원들이 캄보디아 당까오 지역의 우물터에서 땅 평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아주그룹

아주그룹이 13년 연속으로 해외 봉사활동을 벌였다.

아주그룹은 지난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캄보디아에서 글로벌 사회적책임(CSR) 활동 일환으로 해외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6일 밝혔다.

아주의 이번 해외 봉사는 13년째다. 아주산업, 아주IB투자, 아주큐엠에스 등 계열사 임직원 12명이 캄보디아 수도인 프놈펜과 인근 칸달 지역을 방문해 마을 식수 시설 페인트칠과 복토작업을 벌였다. 아동 대상으로 미니운동회를 열어주는 한편 무료급식 제공과 쌀 배급도 진행했다.

아주그룹 봉사단이 찾은 프놈펜 당까오 지역에는 쓰레기 매립장이 있다. 약 500 가구가 빈민촌을 형성해 쓰레기를 팔아 생계를 유지한다. 봉사단은 주민의 위생과 건강을 위해 우물·화장실·샤워실 등의 위생시설 설치를 도왔다.

아주그룹은 지난 2007년 베트남 하노이 하이즈엉 마을에 유치원 3곳을 지어준 것을 시작으로 13년 연속 동남아 지역에서 봉사활동을 벌이고 있다.

아주그룹 관계자는 “지난 13년간 교실 건립, 도서관과 공용 화장실 건립, 가정집 주거환경 개선작업, 장학금 전달 등을 통해 약 7,000여 명의 현지인에게 도움을 주었다”며 “앞으로도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벌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맹준호기자 nex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