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경제단체

혁신클러스터학회, 추계 학술 대회 개최

-광주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한 새로운 대안 제시
-최종인 학회장, "새로운 정책대안 해법 강구가 가장 큰 성과"

  • 김상용 기자
  • 2019-09-09 16:46:51
  • 경제단체


혁신클러스터학회가 광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새로운 대안과 기술 및 디자인을 활용해 산업활성화를 이루는 방법, 지역클러스터 조성 및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혁신클러스터학회는 지난 7일 전남 광주의 광주디자인센터에서 추계 학술 대회를 열고 이 같은 주제를 집중 논의했다고 밝혔다.

혁신클러스터학회, 추계 학술 대회 개최
최종인 혁신클러스터학회 학회장이 지난 7일 전남 광주의 광주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추계 학술 대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혁신클러스터학회

최종인 학회장은 학술 대회에서 ”광주디자인비엔날레의 개막행사로서의 의미와 광주의 새로운 일자리 정책과 전략, 그리고 실천노력이 전국의 모델이 되어 각지역으로 확대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 김광석(삼정 KPMG) 실장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활용한 광주지역 경제 활성화 방안과 관련, “산업패러다임의 변화의 6대물결은 비대면화, 탈경계화, 초맞춤화, 서비스화, 실시간화, 초실감화”라고 설명했다.

이재호(카카오모빌리티) 소장은 모빌리티 빅데이터로 보는 광주시민의 이동생활이라는 주제 발표에서 지난 1년간 카카오택시, 대리, 내비 등의 이용 데이타를 근거로 호출지와 도착지, 인기음식점, 인기관광지, 인기쇼핑지역 등을 제시해 관심을 끌었다. 카카오내비로 본 전국 인기 지역 1위는 미성당, 6위 성심당으로 나타나 카카오내비 이용객의 욕구를 알 수 있었다. 이소장은 구체적으로 “ 광주시민의 이동지역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새로운 마케팅 등 다양한 정책시사점을 파악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최종인 학회장은 마지막으로 “광주 연구개발 특구와 광주테크노파크, 광주전남발전연구원 등 지역의 혁신클러스터 주체와 협력해 현장의 문제를 찾고 전문가의 역량을 바탕으로 새로운 정책대안에 대한 해법을 강구한 것이 이번 학회의 가장 큰 성과”라고 꼽았다.
/김상용기자 kim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