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국내증시
[SEN]아이티센그룹, 베스핀글로벌과 클라우드 및 솔루션 사업협력 MOU체결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쌍용정보통신(010280)아이티센(124500)그룹을 대표해 베스핀글로벌과 업무협약을 맺고 클라우드 사업 활성화를 위해 본격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아이티센그룹은 2020년 2월 쌍용정보통신의 경영권을 인수했고, 당해 12월 쌍용정보통신은 콤텍정보통신을 인수했다. 아이티센그룹은 쌍용정보통신을 중심으로 클라우드 사업 강화를 위해 클라우드부문을 신설하고 공공 인프라 분야에 강점을 가진 콤텍정보통신, 금융 NI 분야

에 강점을 가진 콤텍시스템, 경영관리 솔루션 부문 국내 1위 기업인 굿센 등 아이티센그룹 계열사가 보유한 도메인 리더십에 더해 퍼블릭&프라이빗 멀티 클라우드 구축 및 서비스를 위한 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베스핀글로벌은 자체 클라우드 관리 제반 원천기술을 보유한 클라우드 기술 플랫폼 회사로, 클라우드 관리 솔루션 OpsNow CBP(OpsNow Cloud Business Platform)의 협력 체계 구성을 위해 아이티센그룹과 사업협력 및 공동영업에 나선다. OpsNow는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관리 및 운영 자동화 플랫폼으로 민간, 금융, 공공기관 등 폭넓은 분야의 고객 사례를 확보하고 있다. 특히 클라우드 비용 최적화 및 산정 분야에서 특장점을 가지고 있어 삼성전자, SKT, KB국민카드 등 기업에서 OpsNow플랫폼을 이용하고 있다.

이세희 쌍용정보통신 클라우드부문장은 "베스핀글로벌과 협력을 통해 본격적으로 공공 및 금융 시장에서 클라우드 사업을 선도할 수 있게 됐다"며 "쌍용정보통신 등 아이티센그룹 계열사의 역량을 집중시켜 베스핀글로벌과 최고의 클라우드 협력 체계를 구성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민식 베스핀글로벌 한국 총괄 대표는 “아이티센은 공공?금융?교육 등의 분야에서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한 양질의 전문 IT서비스 역량을 보유하고 있어 신뢰할 수 있다.”며 “이번 협약은 업무 협조를 넘어 양사의 전문성이 농축된 소프트웨어 리세일 협업이라는데 의의가 있다. 기술 협업을 통해 빠르게 확대되는 IT서비스 시장과 다양해진 고객의 요구에 신속히 대응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이티센그룹은 이번 MOU로 베스핀글로벌과 클라우드 사업협력 및 기술교류를 통하여 디지털 트윈 분야에 첫 발걸음을 내딛음과 동시에, 그룹 계열사 굿센의 건설 ERP 솔루션 및 내부통제솔루션의 클라우드 영역 진출을 위해 협력하고, 영업 채널을 함께 확대해 간다는 계획이다. 아이티센그룹은 과거 KT Cloud 및 NAVER Cloud Platform과의 업무협약으로 클라우드 사업 채널을 확장하고, 고객군을 넓히며 클라우드 서비스의 다각적인 활성화에 주력한 바 있다. 다양한 클라우드 전환 구축 사례에 더해 EBS, KERIS 등 공공기관용 클라우드를 직접 구축하고 있는 아이티센그룹이 베스핀글로벌과의 MOU로 공공 클라우드 시장을 선도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베스핀글로벌은 최근 클라우드 사업 확대를 위해 국내외 대기업과의 협력을 지속적으로 강화하며 공동 컨설팅, 소프트웨어 서비스(SaaS) 등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 역량을 확대한 바 있다.

/서청석 blue@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SEN금융증권부 서청석 기자 blue@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