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한국형 스마트시티’의 해외 진출 전략은?

KOTRA, ‘스마트시티 해외 진출전략 보고서’를 발간

태국·인도네시아·베트남·터키 등 관련 전략 분석

‘스마트시티 해외 진출전략 보고서’ 표지 /사진제공=KOTRA




KOTRA(사장 권평오)가 ‘스마트시티 해외 진출전략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6일 밝혔다.

KOTRA에 따르면 이번 보고서는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터키 등 4개국의 △스마트시티 동향 및 정책 △유망 스마트시티 프로젝트 △스마트시티 진출 전략 등을 분석했다. 특히, ‘스마트시티 협력센터(K-City Network, 이하 협력센터)’에서 지난해부터 올해 3월까지 조사한 현지의 생생한 정보를 담았다. KOTRA는 국내 스마트시티 관련 기업의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해 지난해부터 국토교통부와 함께 방콕, 자카르타, 하노이, 이스탄불무역관에 협력센터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도시로의 인구 집중 현상이 확산하면서 도시 문제에 대한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KOTRA는 정보통신기술(ICT)을 접목한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그 대안으로 제시했다. 스마트시티는 또 4차 산업혁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창출할 뉴딜의 한 축으로 거론되고 있다.

보고서에 따르면 태국, 인도네시아, 베트남, 터키 등 4개국 모두 연방정부의 스마트시티 기본정책을 중심으로 지방 정부별 시범사업 추진에 집중하고 있다. 이번에 조사한 4개국은 탑다운 방식(Top-down·하향식)의 스마트시티 인프라 구축에 주력하고 있어 △교통 △전자정부 △스마트그리드 △안전·방재 솔루션 등이 해외 진출에 유망한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이들 국가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단일 솔루션보다는 여러 솔루션이 결합한 패키지 형태가 유리하고, 고객이 정부라는 점을 고려해 현지 파트너 협력을 통한 진출방식이 제시됐다.

한편 KOTRA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올해 스마트시티 해외 진출 지원 사업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올해 협력센터는 4개국에서 5개국으로 확대 운영되며 해외 KOTRA 무역관을 통한 온라인 세미나 및 화상 상담회도 연중 추진될 계획이다.

김상묵 KOTRA 혁신성장본부장은 “스마트시티 협력센터가 한국형 스마트시티 해외 진출의 교두보가 되길 바란다”며 “협력센터를 통해 발굴되는 현지 유망 스마트시티 프로젝트에 우리 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지속해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전희윤 기자 heeyoun@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