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증권국내증시
공모주 열풍에... 올해 '따상' 11개로 사상 최대 찍었다

맥스트는 최고 기록인 '따상상상'





올해 공모주 열풍이 불면서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이른바 ‘따상’을 기록한 종목 수가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따상’은 상장 첫날 주가가 공모가의 2배로 시작한 뒤(더블) 상한가로 마감하는 것을 뜻한다.

3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올해 따상을 기록한 종목은 총 11개로 가격제한폭이 ±30%로 확대된 지난 2015년 6월 이후 최대치를 갈아 치웠다. 올해를 아직 5개월 남겨둔 가운데 작년 기록(10개사)을 넘어선 것이다.

올해 가장 주목 받은 ‘따상’주는 ‘따상상상’을 기록한 맥스트다. ‘따상상상’은 상장 이후 사흘 연속 상한가를 쳤다는 의미다.



2015년 이후 '따상상상'을 기록한 종목은 올해 삼성머스트스팩5호를 비롯해 SK바이오팜(2020년), 현대사료(2018년), 펩트론(2015년) 등 5개 종목이다

이밖에 선진뷰티사이언스, SK바이오사이언스, 모비릭스, 자이언트스텝 등이 올해 '따상'을 기록했다. 최근에는 맥스트가 바통을 이어받았다.

8월 이후에도 카카오뱅크, 크래프톤, 카카오페이 등 '대어'들이 줄지어 상장을 앞두고 있어 공모주 열풍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의무보유 확약 비율 등에 따라 초기 주가 변동성이 달라질 수 있다는 점은 주의해야 한다. 실제 올해 신규 상장한 57개사 중 7개사의 현재 주가가 공모가를 밑돌고 있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